A+ A-

하마마츠 하마나코와 온천여관 카이슌로

hamamatsu짧은 여행 스케줄에 온천 여관도 다녀옵니다. 아 이런 바쁜 인생이라니.. 하마마츠는 신깐센으로 두시간 정도 걸리는 곳에 있습니다. 그 동네에서 가장 유명하고, 전망이 좋다는 카이슌로라는 오래된 호텔에서 묵었는데, 호텔이 오래되서인지 가격이 비싸진 않더군요. 하마마츠 호수의 풍경 호수 한가운데에 거대한 도리이가 있습니다. 물이 빠지긴했지만, 아침부터 배들이 다니더군요…

Continue Reading...

서울의 가을 밤

autumn night 2011어느 가을날 밤에, 우연히 서울 시내를 돌아다니다 찍은 사진입니다. 요즘은 가을이 짧기에 뭔가 기억에 남겨두려구요. 괜찮은 사진인지는 모르겠고, 그냥 기록차원에서 올려봅니다. K-5가 참 좋은 카메라인데, 들고다니기가 귀찮아서리 많이 찍을 기회가 없네요. 2012년 펜탁스 라인업이 엄청 기대되는데, 이러다 바로 기변하게 되면(FF나 쓸만한 미러리스가 나오면 하게 될 듯한데…

Continue Reading...

가을의 한강 풍경

han river주말에 컨디션도 안좋고해서 누워있다가, 한강에 잠시 다녀왔습니다. 요즘 한창 무리해서인지 몇달째 컨디션이 안좋네요. 나이든 탓일까요.. 한강 풍경 지금은 춥지만, 이때만해도 날씨가 산책하기에 딱 좋았습니다. 좋은 계절은 금방 지나가버리네요. 수상택시 정류장 그냥 버스나 택시를타도 충분한데 일부러 멀리 돌아가는 수상택시를 타는 사람이 있을까요. 베니스도 아니고.. …

Continue Reading...

가루이자와의 노천온천탕 톰보노유

tombonoyu팬션 근처에 호시노 온천지대가 있었습니다. 물론 이 동네에선 호시노료칸이 가장 유명한데, 굳이 비싼 료칸에 묵을 이유는 없을 것 같아, 이번엔 온천은 안하려고 했습니다. 그런데 알고보니 톰보노유라는 노천 온천탕이 있더군요. 여행도 피곤하고 온천도 가보고 싶어서 잠시 다녀왔습니다. 가루이자와답게 산뜻한 디자인의 입구 무척 현대적인 디자인의 건물이더군요. 가루이자와의 분…

Continue Reading...

동경에서 찍은 싱글몰트와 치즈케익 사진들

tokyo trip이번 여행은 주말을 이용한 짧은 여행이여서 많이 돌아다니질 못했습니다. 짧게짧게 돌아다닌 기록을 올려봅니다. 신주쿠 다카시마야 백화점 지하의 그라마시 뉴욕 여기서 한정으로 치즈케익을 판다고 해서 줄서서 사봤습니다. 판매 시간에 딱 맞춰갔는데, 그렇게 길게 기다리지 않고 살수 있었습니다. 신주쿠 가부키쵸 시나노야에 있던 위스키들 정말 종류도 많고 가격도 싸더군요. …

Continue Reading...

동경 만다린 오리엔탈 호텔

mandarin oriental hotel tokyo원래부터 자는건 아무데나 괜찮다는 주의였지만, 이번 여행에선 숙소도 신경써서 골랐습니다. 동경에 있는 6성급 호텔중 가장 가고 싶었던 곳이 만다린인데, 지인이 만다린에서 일하고 있어서 매우 저렴한 가격에 묵을 수 있었습니다. 내 평생에 이런 기회가 다시 올른지 모르겠네요. 좋은 친구를 둬서 다행입니다 ^_^ 호텔은 니혼바시의 미츠코시 백화점 바로 옆에…

Continue Reading...

파주 아웃렛과 강남 을밀대

paju outlet일이 한창 바쁜 와중에 어린이 날이 껴있어서 몸도 움직일겸 파주에 새로 생겼다는 아웃렛에 다녀왔습니다. 남들은 차타고 간다는데, 빈곤한 저는 돌고 도는 버스를 타고 이동했습니다. 합정역에서 2200번을 기다리는 줄이 진짜 길더군요. 버스타는데만 1시간 정도 기다렸고, 어린이 날이라서인지 파주 시내가 엄청 막혀서 시간을 보내다보니, 도착까지 약 4~5시간 걸리더군요. 진짜 …

Continue Reading...

달라진 하네다 공항 국제선 청사

haneda airport작년말인가 국제선 신청사가 오픈했단 소문은 들었는데, 이제서야 가보게 되었습니다. 예전의 국제선 청사가 구멍가게 수준이였다면, 이제는 제대로 되어 있더군요. 비행기 시간도 좀 남아서 한바퀴 주욱 둘러보았습니다. 쯔루돈탄 유명한 우동집의 체인점이 들어와있네요. 에도시대 테마파크를 꾸며놨습니다. 분위기도 좋지만, 갖춰놓은 물건의 종류도 많아서, 여행지 선물 고민을 안…

Continue Reading...

시마네 연말 폭설의 기록

snow scene드디어 2011년 포스팅을 시작합니다. 연말연시에 엄청나게 폭설이 내려서 집에서 조난을 당했습니다. 개인적으로 행복하진 않았지만 기록을 남겨봅니다. 집앞… 눈이 내리고 3일쯤 지나서 겨우 밖으로 나왔습니다. 풍경은 멋진데 다니긴 쉽지 않습니다. 눈을 치우기 전까지 차로 돌아다니질 못했는데, 걸어다니며 사진을 찍었습니다. 이 동네에서 차없이 돌아다닌건 처음이…

Continue Reading...

록코산에서 본 고베의 야경

rokko mountain view원래 아침먹고 바로 아웃렛가서 겨울옷을 사고 집으로 돌아올 계획이였는데, 어찌어찌 일이 꼬이다보니 고베 시내에서 저녁을 맞이하게 될거 같아서 이왕 늦어진거 록코산에 들려봤습니다. 이제부터 주욱 풍경사진이 나갑니다. 구름이 많이 끼긴 했지만, 그래도 전망이 안보일 정도는 아니라 다행이였습니다. 전에 록코산에 왔을땐 눈보라가 휘몰아쳤었죠.. 록코 아일랜드의 풍경 오사…

Continue Reading...

고베 루미나리에

kobe luminarie샌드위치를 먹고 난후에 산노미야 역으로 향합니다. 루미나리에를 안내해 줄 친구와 만날 약속을 해서요. 산노미야 역의 전구 장식 고베 답습니다. 친구를 만나서 루미나리에를 보러 이동했는데, 사람이 많아도 너무 많네요. 루미나리에까지 기다리는 줄 이런 상태로 1시간 반정도 가다 서다했습니다. 완전 돌아가시는 줄.. 어느 정도 사람들이 있을줄은 예상했지만, 이렇게 많을…

Continue Reading...

록본기의 가을과 겨울 풍경

roppongi’s autumn & winter별로 의도한 건 아닌데 어쩐 일인지 록본기에 자주 가게 되는 거 같습니다. 쇼핑도 할수 있고 미식도 할수 있고, 여러모로 편리하기 때문이겠죠. 이날도 록본기에 약속이 있어서 아침을 세끼 먹고 디저트까지 챙겨먹고 1시간만에 점심을 먹으러 갔습니다. 록본기 미드타운 3층의 일식집 단에츠의 야채 점심, 파트 1 조용하고 차분한 분위기라 모임하기…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