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동경-마츠에 침대차 여행기

tokyo trip with night express동경엔 친구들도 있고 맛집도 많기에 정기적으로 찾아가고 있습니다. 주로 신깐센으로 자주 가긴 했는데, 이번엔 특이하게 침대차로 이동을 해봤습니다. 저녁에 출발해서 아침에 도착하는데 12시간정도 걸립니다. 뭔가 기차여행의 낭만이 있지 않나 하는 생각에 이용해봤는데, 나름 괜찮네요. 그나마 몸도 덜 피곤하더군요. 출발 당일 저녁의 에키벤 저녁에 출발하면 이미 맛있는…

Continue Reading...

미호노세키 산책

mihonoseki간만에 외출을 한 김에 근처를 돌아다니기로 합니다. 미호노세키라는 곳은 시마네 반도의 끝에 자리잡고 있습니다. 주로 낚시로 유명한 곳인데, 나름 전통문화도 남아 있더군요. 이 날은 우연히 결혼식 행렬과도 마주쳤습니다. 뭔가 신기한 마을이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미호노세키 항구의 풍경 아주 작은 항구입니다. 대부분의 배들은 어업보다는 낚시를 위한 배들입니다. 담쟁이 …

Continue Reading...

코엔지의 카페 Planet3rd

planet3rd@koenji코엔지는 그다지 집세도 비싸지 않고 도심과도 가까워서인지 혼자사는 젊은이들이 많이 모여있습니다. 제 친구들 중에도 지방에서 올라온 애들은 이 부근에 많이 살고 있어서 가끔 이동네에 올 일이 생기는데, 이 날도 간만에 모두 모였습니다. 시간도 때울겸 이 동네에서 가장 유명하다는 카페로 찾아갔습니다. 간판 그다지 대단한 맛집은 아니고, 그냥 분위기 좋은 카페입니다. 맥주…

Continue Reading...

신주쿠 파크 하얏트의 델리카트슨

delicatessen@shinjuku park hyatt신주쿠에 점심을 먹으러 나왔는데, 어디로 갈지 매우 고민이 되더군요. 동경까지 왔는데 그냥 아무거나 먹을 수도 없는 노릇이니까요. 그래서 산책도 할겸 신주쿠 파크 하얏트 호텔로 갔습니다. 신주쿠 시내 풍경 그라데이션이 멋진 건물입니다. 미래지향적인 느낌이 들더군요. 동경 도청 언제 무너지나 했는데, 아직까지 멀쩡하네요. 카무이는 뭐하는 건지.. 드디어 도착한 파…

Continue Reading...

시로가네의 작은 철판구이집

shirokane’s restaurant시로가네에 살고 있는 친구집에 다시 방문합니다. 자주 만나는 친구라 이 동네는 이미 익숙하네요. 이야기 들어보면 살기에는 빡빡한듯 싶지만, 뭐.. 그런거야 상대적인게 아닌가 하네요. 여러가지 사정으로 근처의 자주가는 작은 식당으로 가기로 했습니다. 가격도 그냥 평범한? 혹은 좀 비싼? 가게였는데, 대단한 맛집이 아니라서 자세한 정보는 생략합니다. 건강 포도주스 일단 …

Continue Reading...

시오라멘 전문점 횻토코와 긴자의 풍경

hyottoko, shioramen resaurant in ginza동경에 도착한게 11시쯤이고 1시에 점심약속이 있긴했지만, 입가심은 해야했기에-_- 당장 긴자로 출발합니다. 전에 가려다 실패한 명품 시오라멘 전문점에 가보려구요. 대충 이런 곳입니다. 긴자 유라쿠쵸 역 앞의 교통회관 지하 1층에 있습니다. 매우 작은 곳인데 사람이 언제나 꽉차있습니다. 할아버지가 열심히 만들고 계시더군요. PvsZ가 생각나더라는.. 콩알 세방 맞…

Continue Reading...

오사카의 비치와 파티

beach & party한창 더운 8월의 마지막 주말에 오사카쪽 여행을 갔습니다. 이번 여행의 테마는 마지막 남은 여름을 즐기자는 것이였습니다. 사실 올해 여름은 무척 더워서 너무 정신없이 보냈습니다. 그 사이에 일만 한건 아니지만, 제대로 놀지 못한 것도 사실이라 뭔가 가는 청춘이 아쉽더군요 ㅠ.ㅜ 그래서 (얼마 안남았지만) 마지막 남은 여름을 불사르러 오사카의 파티보이…

Continue Reading...

아카시 대교 부근의 미츠이 아웃렛

mitsui outlet in akashi ohashi제가 아웃렛 쇼핑을 참 좋아하는데, 그러다보니 여행지에 가서도 아웃렛이 근처에 있으면 한번씩 들려보게 되더군요. 이번에 마지막 여름을 불사르기위해 고베에 다녀왔을때도 근처에 작은 아웃렛이 하나 있어서 다녀왔습니다. 미츠이계열 아웃렛입니다. 마린피아인가 하는 이름이 있었는데, 자세히 기억은 안나네요. 규모는 작은 편이구요. 분위기는 미츠이답게 좋습니다. 데이트 코스…

Continue Reading...

인사동 나들이

insadong naduli피에르 가니에르에서의 긴 점심을 끝내고 소화나 시킬겸 인사동을 거닐었습니다. 사실 이렇게 뿌듯한 점심을 먹었으면 그 여운을 좀더 즐기는게 좋았겠지만, 제 인생이 그렇게 한가한 적이 별로 없었다는.. 주말의 인사동거리 외국인들도 많고 내국인들도 많았습니다. 관광지로 자리를 잘 잡은 듯.. 추억의 뽑기 제가 어렸을때 가끔 학교앞에서 먹었던 기억이.. 그때의 기억엔 …

Continue Reading...

온천여관 미나미의 여름

minami, onsen ryokan, matsue, tamatsukuri멀리서 놀러와준 친구를 위해서 이 동네에서 가장 잘나가는 온천여관인 미나미에 예약을 넣었습니다. 와규코스 포함해서 인당 2만엔이 조금 넘었는데, 사실 최상 클래스 온천여관에 그 가격이면 저렴한 편입니다. 아리마 온천같은 좀 유명하다는 온천지대에서는 같은 레벨에 인당3~4만엔은 받으니까요.(그렇다고 음식이 월등히 맛있는 것도 아니고..) 녹차와 화과자 웰컴 드링크입니다…

Continue Reading...

긴자 불가리의 애프터눈 티셋

giza bulgari’s afternoon tea set원래부터 히키코모리에다 남들 앞에 나서기 싫어하는 성격인것도 있고 가격대 성능비를 중시하는 직업에 종사하는지라, 브랜드 제품엔 별 관심없이 살아왔지만, 나이가 나이다 보니 가끔씩 이용할 일이 생기네요. 이 날도 우연히 긴자 불가리 건물의 라운지에 들리게 되었습니다. 원래는 선약이 있었는데 취소되고, 그래서 근처의 횻토코라는 라멘집을 가려 했는데 아뿔사, 가보니…

Continue Reading...

동경에서 쇼핑한것들

tokyo shopping제 여행에는 항상 분명한 목적이 있는데, 이번 동경여행의 주된 목적은 쇼핑이였습니다. 그 동안의 동경여행땐 사람들 만나느라 본격적으로 쇼핑할 시간이 얼마 없었죠. 이번엔 3일 연휴라서인지, 대부분의 지인들이 선약이 있어서, 다행이도 쇼핑에만 집중할 수 있었습니다. 살다보면 이런 기회가 그다지 흔치 않죠. ^_^ 그래서 더욱 열심히 돌아다녔습니다. 타이메이켄에서 식사를 마치…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