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A-

여행과 미식과 사진에 관한 블로그

요즘 찍은 사진들..

요즘들어 사진이 의도한대로 나오고 있지 않다.. 그런데 사진이 맘에 안드는 건 아니다.. 으음.. 어찌해야 할래나.. 오래된 거리 오래된 거리 숲, 역광.. 숲, 흔들렸음 옛 은광.. 무궁화, 일본에도 있음 사람사는 집 풍경 매 바닷가의 연인들 방파제 가로등, 핀도 어긋나고 화벨도 이상하…

Continue Reading...

미나미의 오차즈케

제가 사는 시마네현 마츠에시에도 전국구로 유명한 맛집이 하나 있어서 다녀왔습니다. (6개월 살며 한 집 찾았습니다 ㅠ.ㅜ) 미나미라는 곳입니다. 미나미는 시내 중심에 자리한 고급 온천 여관이고 1층에 식당이 있습니다. 사실.. 온천이란게 그냥 물 좋은데 몸 담그는게 아니라 노천에서 바다나 하늘의 멋진 경치를 바라보는게 운치가 있는 것인데, 시내 한가운데라 그게 불가…

Continue Reading...

청담동 창코나베 전문점 와카

원래 한국에서 일식집을 가고 싶지는 않았는데, 강남 부근에서 먹을만한 레스토랑에 싸고 분위기 좋은 집은 이 집하고 압구정의 목란밖에 아는 집이 없어서 오게 되었습니다. 창코나베하면 스모선수들이 먹는 전골로 알고 계시는 분들이 많은데.. 일본에서는 보통 이자카야에서 코스 시키면 국물요리로 나올정도로 대중화된 요리입니다. 일부러 전문요리집을 찾아가는 경우는 거의 없죠.. 테이…

Continue Reading...

놀부 유황 오리

놀부의 나름 유명한 오리고기 체인점입니다. 시내 곳곳에 있습니다만, 제가 간 곳은 신림동의 체인점이였습니다. 역시나 이 집도 양고기에 이어서 몸보신하러 들렀습니다. 멤버가 모이지 않아 민어를 못먹은 한을 여기저기에 풀고 있네요 ^_^ 기본 차림입니다. 4인기준이더군요. 기본차림 오른쪽입니다. 오리고기입니다. 맛은 그럭저럭 나쁘지 않습니다. 저거 한마리…

Continue Reading...

양고기 전문점 램하우스

여름이고 몸이 허한듯해서 몸보신 할 곳을 찾다 방배동의 양고기 전문점 램하우스에 다녀왔습니다. 일본에서 장어도 꽤 많이 먹었는데 약발이 안받는듯 하네요 ^_^ 자라를 먹어봐야 할래나.. 입구입니다. 내방역에서 내려 바로 앞이더군요.. 찾기가 굉장히 쉬웠습니다. 기본 찬입니다. 평범했습니다. 양고기입니다. 예상외로 양이 푸짐합니다. 소고기보다 더 많…

Continue Reading...

인천 옹진 냉면

인천에서 나름 유명한 냉면집입니다. 위치가 관광지 부근은 아니라 현지인들이 대부분입니다만, 여름이 되면 항상 사람이 가득해서 한참 기다려야 냉면이 나오더군요.. 저희집 근처에 있는 거의 유일한 ^_^ 맛집이라 가벼운 마음으로 다녀왔습니다. 메밀차입니다. 일본의 소바차와 느낌은 비슷한데 맛은 약간 다릅니다. 한국쪽이 좀 진하죠.. 뭐 어느쪽이라도 저는 좋아합니다. …

Continue Reading...

와인 이야기..

이번에 한국 여행을 위해 와인을 몇병(!) 준비했다. 준비하느라 무수히 많은 프랑스, 이탈리아 와인 정보와 일본, 한국의 와인판매 정보를 뒤졌다. 그런 과정에서 아직 모르고 있던 심오한 와인의 세계를 조금은 알게되었다.(아직은 멀었지만..) 그리고 신의 물방울의 설명에 뻥이 많이 들어갔다는 것도.. 예를 들어 샤토 몽페라, 3천엔대에 살수 있는 와인임에도 오퍼스 원을 능가…

Continue Reading...

다이센 가는 길

간만에 날씨도 좋아서 집근처에 있는 산에 한번 올라가 봤습니다. 다이센이라는 곳입니다. 다이센 가는 길에서 한컷 가는 도중 우에다 쇼지 사진 미술관에 들렸습니다. 연출 사진의 대가라고 하는데, 미술관이 매우 작은걸 빼곤 꽤 괜찮았습니다. 복도에서 아래처럼 다이센이 바로 보입니다. 정면샷, 모던한 건축물입니다. 사진이 흔들렸는데, 오늘 피곤했나 봅니다 -…

Continue Reading...

주말 여행 – 교토

가나자와에서 집으로 가는 고속도로를 타고 달리다보니 교토를 지나게 되었습니다. 약간 시간이 있어서 잠시 시내를 돌아다니기로 결정하고, 시내를 몇바퀴 배회하다 근처 서점에 들러 교토 관광책을 구입했습니다. 책을 보고 어디로 갈지 고민하다 결정한 곳이 바로 은각사 – 철학의 길 코스입니다. 가보니 시간이 늦어 은각사는 문을 닫았더군요. 그래서 주변 관광을 하기로…

Continue Reading...

주말 여행 – 가나자와

전날 밤늦게 가나자와에 도착해서 숙소를 잡고는 아침부터 돌아다닙니다. 가나자와는 구조가 간단해서 일직선 상에 주요 관광지가 있더군요. 주욱 걷기만 하면 됩니다. 이날은 아침부터 계속 비가와서 실패한 사진이 정말 많았습니다. 빗속 촬영도 정말 오랜만이였네요.. 맨 처음 간 곳은 히가시 차야 라는 곳입니다. 동쪽의 찻집이라는 이름인데, 고풍스런 건물들이 늘어서 있는 거리입…

Continue Reading...

주말 여행 – 돗토리 사구

17 일이 바다의 날이라고 일본에서도 휴일이였습니다. 모처럼 맞은 3일 연휴라 계획없이 무작정 여행을 떠났습니다. 목적지는 가나자와, 거리로 500킬로정도 됩니다. 서울-부산 거리지만, 국도를 통해 가면 약 12시간은 소요됩니다. 첫번째 들린 곳이 돗토리의 사구입니다. 일본에 있는 유일한 사막입니다. 아.. 일본에도 사막이 있다는 사실을 모르시는 분들이 대부분일거라는 …

Continue Reading...

아다치 미술관 + 일본 최고의 정원

제가 사는 시마네현의 몇안되는 관광명소 중 하나인 아다치 미술관에 다녀왔습니다. 아다치라는 개인 컬렉터가 수집한 일본 근대 미술작품들을 전시한 곳입니다만, 컬렉션의 퀄리티가 놀랍더군요. 거의 국보급 문화재들로 가득했습니다. 주된 목적은 기타오지 로산진의 작품을 감상하는 것이였지만, 그외에도 많은 수확이 있었습니다. 사진이 없어서 설명하기가 매우 힘들군요.. 규모가 매우 크…

Continue Reading...